매일묵상

행 21장 37~22:11 - 예수님을 만난 이야기를 말할 수 있습니까?

예수님을 만난 이야기를 말할 수 있습니까?

오늘 본문에는 바울의 간증이 나오는데, 이것은 간증의 모범이 됩니다.
간증에는 3가지 요소가 있는데, 예수님을 만나기 이전의 나의 모습, 예수님을 만난 경험, 예수님을 만난 후의 변화입니다. 중요한 것은 억지로 꾸미려 하지 말고 솔직하고 담백하게 사실대로 말하면 되는 것입니다. 간증은 내 말로 상대방을 설득하는 것이 아니라 성령의 역사가 임재하도록 하는 것임을 잊지 말아야 합니다.

바울은 먼저 예수님을 만나기 전에 어떤 사람이었는지 이야기하지요. “3 나는 유대인으로 길리기아 다소에서 났고, 이 성에서 자라 가말리엘의 문하에서 우리 조상들의 율법의 엄한 교훈을 받았고”
한마디로 유대인중의 유대인이라는 말입니다.

그러면 기독교와의 관계는 어땠을까요?
오늘 너희 모든 사람처럼이라고 말하면서 그들과 동일시하면서 하나님에 대한 열심을 강조합니다. 그 열심 때문에 기독교를 박해하여 사람들을 결박하여 옥에 넘기고, 죽이기까지 하지요. 지금 유대인들도 이런 상태임을 지적하는 것입니다. 충분히 그럴 수 있고 이해한다는 것이지요.바울은 때로는 화려한 성장배경을 말하기도 하고 때로는 부끄러운 과거를 솔직하게 털어놓는데, 중요한 것은 자기 자랑이 아니지요. 진짜 목적이 이제등장합니다.

6절 중간부터 다메섹 이약기가 등장하는데 핵심은 예수그리스도를 만난 경험입니다.
당시에 그리스도인들을 잡으러 가는 길이었습니다.그런데 다메섹에 가까이 왔을 때 하늘로부터 큰 빛이 둘러 비치는 것을 경험합니다. 당시 주위에 있는 사람들은 광채를 보고 어떤 소리도 들었지만 그 실채는 전혀 경험하지 못했지요. 하지만 바울은 빛이신 주님을 만나면서 지금까지 자신이 예수님을 핍박했다는 사실을 알게 되지요. 이후에 어떻게 변했는지는 내일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이런 바울의 이야기에서 중요한 것 몇가지만 살펴보면..
첫째로 예수를 잡으로 가던 바울이 예수께 붙잡히게 되지요. 이제부터 그의 생애는 자신이 아니라 예수의 손에 끌려가는 생애가 된 것이지요. 예수님과의 만남이 중요한 것은 내 스스로 살아가던 삶에서 예수의 손에 이끌려가는 삶을 살게 되는 것이지요.

둘째, 이런 삶으로 전환되기 이전에 거쳐야 하는 과정이 있습니다. 바울은 다메섹 가까이 갔을 때 빛을 보고 땅에 엎드려졌다고 말합니다. 그리고 일시적으로 실명하게 되지요.
엎드러짐과 실명.. 이것은 어떤 면에서 멈춤과 죽음의 시간입니다. 예수님을 알지 못하고 믿지 않은 이전의 삶의 멈춤과 죽음이지요. 이 시간을 통해 하나님은 바울을 새롭게 빚으신 것입니다. 바울의 모든 지성과 감성과 의지가 재조정되는 시간이지요. 이런 과정을 통해 예수님을 만난 사람은 그 이후 전혀 다른 삶을 살게 되는 것이지요. 예수님을 믿기 이전과 이후의 삶이 분명하게 달라지는 것입니다.

셋째, 바울은 지금 잡혀가면서도 이 복음을 증거합니다. 이처럼 바울은 자신의 마음과 삶가운데 항상 예수님을 만난 이야기를 품고 있었고 모든 상황속에서 그 복음을 증거하는 사람이었습니다. 우리 마음과 삶속에도 그 이야기를 가지고 있고, 그것을 항상 마음에 품고 어떤 상황속에서도 말하려고 하고 있을까요?

벧전3:15절에서는 이렇게 말씀합니다. “15 너희 마음에 그리스도를 주로 삼아 거룩하게 하고, 너희 속에 있는 소망에 관한 이유를 묻는 자에게는 대답할 것을 항상 준비하되 온유와 두려움으로 하고”
이 말씀을 기억하면서 우리의 믿음의 여정을 다시한번 돌아보시길 바랍니다. 단순히 돌아보는데서 끝나지 마시고 그것을 누군가에게 전할 수 있도록 정리하셔야 합니다. 말씀드렸듯이 억지로 미화하려 말고, 사실을 담백하고 담담하게 전하면 됩니다. 언제든 전할 수 있도록 항상 준비해야 하고, 모든 상황에서도 그 복음을 전할 수 있어야 합니다. 나의 자랑이나 교만함이 아니라 어떻게든 성령님과 상대를 만나게 하기 위해 온유와 두려움으로 내가 경험하고 만난 예수님을 전해야 합니다. 그 가운데 성령님이 일하시고 생명이 구원되는 역사가 일어나게 될 것입니다.

먼저 믿고, 주님을 만난 우리를 통해 복음이 이 땅 가운데, 생명들 가운데 증거되기를 그 가운데 생명구원의 역사가 일어나길 바랍니다. 이것이 먼저 믿은 자, 구원받은 자의 사명입니다.
작성자
장수현
작성일
2024-06-18 07:26
조회
174
전체 0

전체 1,283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사항
성경이 말하는 나(6월 2일 주일 설교중에서..)
장수현 | 2024.06.02 | 추천 0 | 조회 1194
장수현 2024-06-02 0 1194
1282
New 렘 33장 1-13절 말씀하시고 이루시는 하나님
오현준 | 2024.07.17 | 추천 0 | 조회 141
오현준 2024-07-17 0 141
1281
렘 32장 36~44절 새- 변덕쟁이 하나님?
장수현 | 2024.07.16 | 추천 0 | 조회 136
장수현 2024-07-16 0 136
1280
렘 32장 26~35절 - 내가 예수를 못박았습니다. 그러나..
장수현 | 2024.07.15 | 추천 0 | 조회 126
장수현 2024-07-15 0 126
1279
렘31장 23~40절 - 주님, ( )안에 임재하사 새 일을 행하여 주옵소서.
장수현 | 2024.07.12 | 추천 0 | 조회 125
장수현 2024-07-12 0 125
1278
렘 31장 10~22절 - 다음세대를 향한 우리의 소망과 기도
장수현 | 2024.07.11 | 추천 0 | 조회 37
장수현 2024-07-11 0 37
1277
렘 31장 1~9절 - 하나님의 영원한 사랑을 의지하십시오.
장수현 | 2024.07.10 | 추천 0 | 조회 39
장수현 2024-07-10 0 39
온라인 헌금 계좌 안내
농협 100054-55-001851
(예금주 길가에교회)

*계좌이체시 헌금을 구분해주시고 주민번호 뒷자리를 써 주세요.

(예: 십일조헌금: 십+
    주민번호 뒷자리
    주일헌금: 주+
    주민번호 뒷자리
    감사헌금: 감+
    주민번호 뒷자리
    선교헌금: 선+
    주민번호 뒷자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