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성경
묵상나눔 게시판

20201006 - "주님 뿐만 아니라 사람 앞에서도"(고후8:16~24)

사도바울은 흉년으로 예루살렘교회가 고난을 겪고 있을 때에 예루살렘교회를 위해 구제 헌금을 모금하고 있었습니다. 마게도냐교회들은 힘이 닿는 대로 구제했을 뿐 아니라 힘에 지나도록 자원해서 구제하는 일에 힘을 썼습니다. 그러나 헌금을 받고 관리하며 전달할 사람들은 다른 사람들이었습니다. 왜냐하면 선한 목적을 위한 일이 비난을 받지 않도록 하기 위해 조심하고 신중하게 처리하고 있는 것입니다(20절~21절). 특히, 고린도교회 성도들은 바울이 어떤 댓가를 생각하지 않고 복음을 전했지만 돈 문제로 오해와 비난을 받았습니다. 돈을 다루는 일은 오해가 생길 수 있고, 실수할 수 있기 때문에 지혜롭고 조심스럽게 다루어져야 합니다. 하나님 앞에서 깨끗한 마음이라고 할지라도, 사람들 앞에서도 비난 받거나 오해 받을 일이 없도록 지혜롭고, 바르게 행해야 합니다.

바울은 헌금을 관리하며 전달할 사람으로 디도와 두 명의 형제들을 선별해서 보냅니다. 이렇게 추천된 사람은 첫째, 디도입니다. 디도는 바울과 똑같은 간절함을 가진 사람이었고, 바울의 동료이며, 바울이 믿을 수 있는 동역자였습니다(23절). 두 번째 형제는 복음을 전하는 일을 하며 모든 교회에서 칭찬이 자자한 사람이었습니다(18절). 세 번째 형제는 영혼에 대한 간절함이 있는 사람이었음을 여러 번 확인한 후에 보냈습니다(22절). 어떠한 불미스러운 일이 생기지 않도록 하기 위해 믿을 수 있고, 사람들에게 검증이 된 일꾼들을 신중하게 선별해서 보냈습니다.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무엇을 맡기시든 하나님 앞에서 떳떳하고 바르게 행하면 됐다고 끝낼 것이 아니라 우리 주변의 사람들도 안심할 수 있도록 배려하며 행해야 합니다. 오늘도 주님이 주신 하루가 주님 뿐 아니라 사람들 앞에서 좋은 일을 바르게 하여, 덕스럽고 선한 열매를 맺음으로 주님의 영광을 드러내는 한 날이길 소망합니다.
작성자
마중물
작성일
2020-10-06 09:11
조회
64
전체 1

  • 2020-10-06 15:46

    아멘!!!


온라인 헌금 계좌 안내
농협 100054-55-001851
(예금주 길가에교회)

*계좌이체시 헌금을 구분해주시고 주민번호 뒷자리를 써 주세요.

(예: 십일조헌금: 십+
     주민번호 뒷자리
     주일헌금: 주+
     주민번호 뒷자리
     감사헌금: 감+
     주민번호 뒷자리
     선교헌금: 선+
     주민번호 뒷자리)